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 회원가입 | 회원정보수정

우리복지시민연합 로고

사회양극화 해소, 차별철폐

자료마당

자료마당
복지칼럼
복지통계
자료실
활동사진
언론에비친복지연합
함께하는세상
-

test

복지칼럼
> 자료마당 > 복지칼럼
[맷돌생각] 김시오 신임 대구의료원장에게 바란다.

 

이정현 사진

 

공공의료에 대한 확고한 철학으로 위탁운영은 단호히 거부하고 
책임운영 꼭 하시길...

이정현_대경보건복지단체연대회의 대표

 우리는 지난 3년 동안 코로나19를 혹독하게 치렀다. 그래도 그 와중에 얻은 것은 공공의료, 대구의료원의 중요성을 경험했다. 그래서 제2대구의료원 건립으로 공공의료를 확장 시켜 가려고 했었다. 하지만 홍준표 대구시장에 의해 좌초되고 그 대신 대구의료원 기능보강과 공공의료 강화정책이 올해 초부터 진행되고 있다. 그에 따라 대구의료원은 그동안 많은 현실 과제들이 산적해 있는 상태에서 11월 10일 의료원장이 교체된다. 김시오 전 칠곡경북대병원장이 대구시 공개채용 과정을 통해서 지난 9월 대구의료원장에 내정되었다. 그리고 신임 의료원장은 지난 10월 18일 대구시의회 인사청문회 자리에서 100년을 내다보는 대구의료원을 운영하고 대구시민이 사랑하는 대구의료원을 만들어 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100년을 내다보는 포부는 당장 현실의 과제를 충실히 수행되는 축적 속에서 가능할 것이다. 대구의료원에는 이미 작년부터 시작된 의료원 기능보강과 강화를 위한 많은 현실 과제들이 사업계획에 있다. 기본 사업으로 필수의료 강화를 위한 고가 혈관조영 촬영장비 운영문제, 의료진 수급 문제와 중증환자 치료 역량, 지역책임병원으로 진료 역량과 응급환자 수술 협진 체계, 소아응급 전달체계 구축, 외래진료센터 건립 재원 조달 문제 등등과 내부혁신 문제, 시민의 신뢰 구축과 공공병원 위상 강화 등 수 많은 어려운 문제들이 놓여 있다.

 이런 과제들에 대해 김시오 신임원장은 인사청문회 자리에서 구체적 전략을 내어놓은 것은 없었다. 하지만 취임 이후에는 하루빨리 과제들에 대한 구체적인 전략을 제시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대구시민에게 사랑받는 대구의료원으로 만들겠다는 신임의료원장 말이 현실에서 가능하게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3가지 생각을 보태려고 한다.

 하나는 초고령화 시대에 살고 있는 우리에게 시급하게 꼭 필요한 것이 있다. 그것은 만족스러운 노인간병 돌봄시스템 확충에 대한 요구다. 공공의료기관인 대구의료원이 이 과제에 대한 새로운 전략을 세울 필요가 있다. 이미 서부노인병원을 대구의료원이 위탁운영 하고 있다. 민간 요양병원들처럼 운영하는 노인병원이 아니라 대구의료원이 수준 높은 간병 돌봄시스템을 선도적으로 마련하고 책임지는 의료원이 되기를 바란다. 그것이 진정한 공공병원의 역할이 아닐까 생각된다. 둘째는 지금 의료원 운영에 대해 지방정부도 중앙정부도 대학병원에 위탁운영 하겠다고 말하고 있다. 다행히도 지난 청문회 자리에서 시의회 의원들이 위탁운영이 이미 과거 타지역 사례에서 의료비 상승 문제와 실패한 사례라며 다수의 시의원들이 지적했다. 시의원들도 위탁운영에 대한 문제점을 정확히 지적했다. 그런 만큼 앞으로 대구시가 위탁 운영안으로 추진하게 될 때 당사자가 될 김시오 의료원장은 가장 먼저 책임지고 위탁운영이 아니라 대구의료원이 책임운영을 하겠다는 것을 단호하게 선언하고 지켜갈 것을 당부한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걱정과 우려를 보태면 공공의료에 대한 확고한 철학으로 대구의료원 수장의 역할을 해줄 것을 바란다. 김시오 신임 의료원장이 칠곡경북대병원 운영 경험만이 공공의료에 대한 철학적 바탕으로 여기는 것은 아닐 것이라고 생각한다. 경북대병원에서 함께 일했던 직원들이 생각하는 김시오 원장은 모두 하나같이 선한 사람이라고 평가한다. 공공병원 운영에 선한 사람은 좋은 덕목의 하나인 것은 맞다. 하지만 선한 덕목만으로 좋은 공공병원 운영은 되지 않는다. 김시오 신임원장이 청문회 자리에서 “대구시민이 사랑하는 대구의료원을 만들어 가는 데 저의 한몸을 기꺼이 바치겠습니다.”라고 말한 것도 진심일 것이라고 생각한다. 대구시민이 사랑하는 대구의료원이 되려면 먼저 의료원 최고 책임자의 공공의료에 대한 확고한 철학이 가장 중요하다. 대구의료원이 지역사회에 어떻게 공공의료 역할을 제대로 할 것 인가를 끊임없이 고민하고 소통하고 실천하는 의료원장이 되기를 바란다.

◆ 출처 : 월간 <함께하는 세상> 통권 314호(2023.11월호)

 

 

이    름 :복지연합
날    짜 :2023-11-20(15:50)
방    문 :397
이 메 일 :
홈페이지 :
첨부파일 :

목록 글쓰기 답변 수정 삭제

1022 왼쪽의 4자리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주소: 42408 대구광역시 남구 양지북길 154-5 (대명동)
전화: (053)628-2590~1 팩스: (053)628-2594
이메일 : wooriwelfare@hanmail.net
Copyright(C) 2005-Now 우리복지시민연합 All rights Reserved.

우리복지시민연합 페이스북 안내
우리복지시민연합 회원가입서
우리복지시민연합 해피빈 기부하기
월간 함께하는 세상